선택
자동완성
검색어 자동완성
 
  • [기타] [LA교차로+데일리투데이] ‘1조원 그린 유니콘 기업 만든다’...중기부-환경부, 업무협약 체결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강인범 기자
  • 20.06.29 08:26:08
  • 추천 : 0
  • 조회: 4

[LA교차로+데일리투데이]는 한국의 인터넷 종합 일간신문인 데일리투데이(dailytoday.co.kr/news)와 기사제휴를 맺고 한국의 전반적인 뉴스들을 다루고 있습니다. 

해당 기사의 저작권은 데일리투데이에 있으며 LA교차로는 이를 준수합니다. 


▲ ( 사진: pixabay )


[데일리투데이 강인범 기자]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가 환경부와 함께 26일 한국환경산업기술원에서 그린뉴딜’ 대책을 상호 협력 및 그린 중소·벤처기업의 혁신성장을 공동 지원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두 부처는 그린산업 분야를 우리 경제 신성장 동력으로 육성하기 위해 범정부 합동으로 수립 중인 그린뉴딜’ 대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고 환경 분야 유망 벤처·스타트업을 공동 육성하기 위한 협업과제를 발굴해 왔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과제들을 본격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두 부처는 그린벤처 100’ 기업을 공동으로 발굴·육성한다.

    

친환경 기술 보유 등 그린 산업을 선도할 기업 100개 사를 두 부처가 각각 50개씩 선정해 기술개발과 사업화에 소요되는 자금을 3년간 최대 30억원까지 지원할 계획이다중기부와 환경부는 해당 사업의 공고·평가·선정과 같은 절차를 공동으로 진행하는 등 부처 간 사업을 효과적으로 연계·지원할 계획이다.

    

두 번째 협업과제로 2022년까지 오염물질 배출 저감 등의 친환경 설비를 갖춘 스마트 생태공장’ 100개를 구축·지원한다.

    

이 사업을 지원하기 위해 공동 발굴한 제조기업에 대해 환경부는 최대 10억원까지 환경설비 개선을 지원하고중기부는 15000만원 범위 내에서 스마트공장 보급을 지원한다.

    

두 부처는 그린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투자를 확대하고 환경 분야 기술 이전과 상용화를 위해서도 상호 협력한다.

    

중기부는 하반기 추경 예산을 활용해 그린뉴딜 펀드를 신규로 조성하고 환경부의 환경산업 펀드와 함께 대체에너지 및 업사이클링 등 그린산업 분야 유망 벤처·스타트업에 집중 투자한다.

    

기술이전 상용화를 위해 환경부는 산하 연구기관 등이 보유하고 있는 원천기술을 발굴하고 중기부는 발굴된 기술을 기술보증기금의 테크브릿지(Tech-Bridge)’ 등을 통해 중소기업으로 이전되어 사업화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한편, 26일 협약식에는 중기부가 아기유니콘기업으로 선정한 스타스테크의 양승찬 대표와 환경부가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한 엔바이오니아 한정철 대표이사도 함께 참석했다.


noah9191@gmail.com


<저작권자 © LA교차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s :
  • 강인범 기자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쓰기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