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컬뉴스
  • LA총영사관, 독립유공자 후손들에게 한국 국적증서 수여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LA교차로
  • 19.04.15 07:37:53
  • 공감 : 0 / 비공감 : 0
  • 조회: 33


[독립유공자 후손들에게 한국국적증서와 태극기를 김완중 LA총영사로부터 

수여받은 후손들의 가족들이 김완중 총영사와 함께 기념 촬영하고 있다]


주 로스앤젤레스총영사관(김완중 총영사)은 3.1 운동과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맞아 관내에 거주하는 독립유공자 후손 2명을 대상으로 10일 오전 11시 총영사관 대회의실에서 국적증서 수여식을 거행했다.  이날 영상을 통한 문재인 대통령의 치사에서 “정부는 독립유공자 후손들의 해외에서 외국인으로써 불편했던 생활을 잘 이해하였으며 정부는 후손들의 한사람, 한사람들에게 조국에서의 생활에 편의함을 배려할 것이며 여러분들의 마음속에 한국인이 되어 주시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번 국적증서 수여식은 2018.12.20일 부로 발효된 개정 국적법에 따른 것으로, 2018.12.20이전에는 법무부장관이 국적회복허가를 한 날 대한민국 국적을 취득하였지만, 2018.12.20.이후에는 법무부장관의 국적회복허가를 받은 후 재외공관의 장 앞에서 국민선서를 하고 국적회복증서를 받은 때에 비로소 대한민국 국적을 취득하는 것으로 변경되었다.

대한민국 국적을 회복하는 2명의 독립운동가 후손은 1990년에 건국훈장 애족장이 추서된 김인즙선생의 손자 김웅천씨와 1990년 건국훈장 애족장이 추서된 백경준선생의 딸인 백순옥씨이다. 한편 LA 총영사관은 향후에도 독립유공자 후손 등에 대한 국적회복 절차를 널리 홍보하여 한국국적을 취득하고자 하는 독립유공자 후손들의 한국 국적취득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독립유공자 후손 등의 국적회복과 관련하여 보다 상세한 문의사항 및 필요한 서류 등에 대해서는 총영사관 안내전화(213-385-0664)로 문의하면 된다.


[마틴 최 보도국장]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