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 [기타] 파키스탄 탈레반, 2인자의 미 드론 사망 인정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LA교차로
  • 18.02.12 10:26:12
  • 공감 : 0 / 비공감 : 0
  • 조회: 9

 파키스탄 탈레반 조직은 12일 최근 북서부의 토착 종족 지역에 대한 미군 드론 공격으로 조직 2인자가 사망했다는 보도가 사실이라고 말했다.
'테리크 에 탈리반 파키스탄' 조직의 대변인은 이날 조직의 부 최고지휘자인 칼리드 메수드가 지난주 8일 아프간 접경주 와지리스탄의 고르와크에서 드론 폭격에 죽었다고 말했다. 

 메수드는 '사즈나 사령관'으로도 불려왔다. 

 무프티 누르 왈리가 새 부총책으로 선임됐으며 그는 파키스탄 탈레반의 최고지도자인 물라 파즈룰라의 신임을 받고 있다고 아잠 타리크 메수드 대변인은 말했다. 파즈룰라는 아프간에 은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파키스탄 정보 관리들이 미군 드론 공격에 사즈나가 죽었다는 첩보를 전했다.

 한편 파키스탄은 자국 영토에서 미군의 드론 사용을 주권 침해로 반대하고 있다.  

 극단 이슬람주의 조직 탈레반은 아프가니스탄에서 6년 동안 정권을 잡고 엄격한 이슬람 율법을 시행하다 미 뉴욕 테러 직후인 2011년 11월 미군의 침입으로 수도 카불에서 쫓겨났으며 아프간 조직과 파키스탄 조직으로 나눠졌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