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뉴스
  • [기타] 프랑스 외무, 이라크 방문…"IS 피해 입은 이라크 돕겠다"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LA교차로
  • 18.02.12 10:13:58
  • 공감 : 0 / 비공감 : 0
  • 조회: 3

 장 이브 르드리앙 프랑스 외무장관이 이슬람국가(IS)를 몰아낸 이라크의 재건을 논의하기 위해 12일(현지시간) 이라크를 방문한다.
 AFP통신에 따르면 르드리앙 장관은 "프랑스의 지원에 대해 이야기하고 이라크와 함께하기 위해 왔다"며 "우리 프랑스는 언제나 (이라크의)연맹으로 남을 것"이라고 밝혔다.

 르드리앙 장관은 하이데르 알아바디 이라크 총리와 푸아드 마숨 이라크 대통령 등을 만날 예정이다.

 IS가 이라크와 인접한 시리아 등지에서 지난 2014년 이슬람 국가를 선언한 이후 프랑스는 미국이 주도하는 연합군의 주요 회원국으로 IS 패퇴에 중요한 역할을 했다.

 이브라힘 알자파리 이라크 외무장관은 "프랑스 전문가들이 이라크 재건에 투입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라크는 이날부터 오는 14일까지 쿠웨이트 수도 쿠웨이트시티에서 이라크 재건 국제회의를 개최해 재건 기금을 모금한다.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도 참석한다.

 알아바디 총리는 앞서 이라크 재건을 위해 최소 1000억달러(약 108조4700억원)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라크 재건이 신속히 이뤄지지 않을 경우 시아파가 이끄는 이라크 정부와 소수파인 수니파 사이에 대립 구도가 다시 형성될 수 있다며 우려를 표명했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