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 [기타] "나는 당신들 편에 서 있다" 새 FBI 국장 취임일성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LA교차로
  • 17.08.07 08:49:43
  • 추천 : 0
  • 조회: 9



미국 상원이 1일(현지시간) 크리스토퍼 레이를 연방수사국(FBI) 국장으로 승인했다. 사진은 7월 12일 워싱턴 상원 법사위 인준청문회에서 발언하는 레이. 


 "사실, 헌법, 법, 정의 추구에 근거한 업무가 원칙"


크리스토퍼 레이 신임 미국 연방수사국(FBI) 국장은 3일(현지시간) 취임 일성으로 법과 사실(facts)에 근거한 업무 원칙을 강조했다. 또 FBI의 정치적 중립성을 지킬 필요가 있다고 역설했다. 


 ABC, CNN 등에 따르면 레이 신임 국장은 이날 직원들에게 보낸 이메일에서 “사실이나 헌법, 법, 그리고 정의 추구 이외의 다른 어떤 것에 의해서도 우리의 일이 이루어지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그것들은 우리의 정신적 지주이고, 우리는 (그 어떤)시험에 관계없이 그것들을 준수해야 한다”며 “당신들 편에 서 있는 내게 의지하라”고 밝혔다.  


 레이 국장은 자신의 지명에 대해 “평생에 영광”이라면서 “흥분된다. 겸손하게 다시한번 국가를 위해 일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돼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의 역할이 “엄청난 도전”에 직면할 것이라는 점도 인정했다. 


 그는 “이러한 도전에 직면해서, 우리는 미국 국민을 보호하고 헌법과 법률을 준수하며, 정확성, 용감함, 진실성이라는 FBI 모토를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나는 당신 모두가 자랑스러워 하는 리더가 되고 모든 미국인들을 자랑스럽게 만드는 방향으로 이끌도록 최선을 다할 것을 서약한다”며 “우리는 계속해서 우리 시민들이 바라고 기대하는 FBI가 되도록 함께 하자”고 말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5월 제임스 코미 전 국장을 경질한 뒤 레이를 후임으로 지명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코미 전 국장을 상대로 마이클 플린 전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에 대한 FBI 수사를 중단을 할 것을 요구해 사법방해 혐의를 받고 있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